iWiz ShareBase

IT Specialist 윤태현의 iWiz ShareBase는 IT뿐 아니라 각종 잡다한 지식들을 함께 나누는 지식공유 커뮤니티입니다.

iWiz,ShareBase,윤태현,Java,JSP,EJB,IT,정보기술,웹프로그래밍,PHP,ASP,DBMS,MySQL,서버,네트워크,server,network,WAS,웹애플리케이션,블로그,blog,웹서버,DB,오라클,oracle,mysql,JRun,웹로직,톰캣,tomcat,아파치,자동차,EF쏘나타,로또 6/45

갤러리 Pixelgrapher.com | 로또 6/45 번호생성 및 통계 데이터 | 전체기사보기 | 전체글 #1 | 전체글 #2 | 전체글 #3 | 전체글 #4 | 전체글 #5 | 전체글 #6 | 전체글 #7 | 전체글 #8 | 전체글 #9 | 전체글 #10 |
HOME iWiz
ShareBase
Remember 0523 & 0818
지식은 나눌수록 커집니다 - iWiz's ShareBase
기타 지식 상식이나 지혜, 명언 등 기타 잡다한 지식들이 머무는 공간입니다.


  iWiz(2007-08-20 22:43:51, Hit : 5703, Vote : 0
 http://www.iwiz.pe.kr

감귤에 대한 잘못된 상식 - 후숙


 

 

동영상의 재생시간이 꽤 길기 때문에 요약해드립니다~

 

- 감귤은 노란색이 70%, 푸른색이 30% 정도 돌때가 가장 맛이 좋게 익은 상태이다.

- 그러나 푸른색이 도는 감귤은 소비자가 덜익은 것으로 판단하고 구입을 기피한다.

- 따라서 감귤 수확 후 "후숙"이라는 숙성절차를 거치는데, 사실상 화학약품과 왁스를 이용한 착색 작업이다.

- 후숙을 거친 감귤은 꼭지가 타들어가 까만색에 가까우며, 선도나 감귤 특유의 향과 맛이 떨어지고 잘 썩는다.

- 맛있고 신선한 감귤을 먹기 위해서는 후숙을 거치지 않은 감귤을 골라 사먹자.
  (꼭지가 푸른 색에 가깝고, 껍질에도 30% 정도 푸른색이 돈다.)

- 소비자가 현명하게 선택한다면 앞으로는 후숙이라는 불필요하고 비용만 낭비하는 과정 자체가 사라질 것이다.

 




205   KBS 소비자고발 카시트 품질 비교평가 결과  iWiz 2011/01/15 10775 0
204   치과 보험을 알려줄까?  iWiz 2010/03/10 10194 0
203   10월 1일부터 우측통행, 우측통행이어야 하는 이유  iWiz 2009/10/06 6589 0
202   신종플루 올바른 마스크 착용법  iWiz 2009/09/10 7947 0
201   혈액형 편견과 진실, 성격과 혈액형 상관성 과학적 근거없다  iWiz 2009/09/07 8233 0
200   A형 간염환자 작년보다 2배 늘어... 역학 추이로 볼 때 확산 우려  iWiz 2009/09/07 6312 0
199   동상 걸린 발 되레 찬 콩자루에 넣는 ‘이한치한’  iWiz 2009/08/28 8195 0
198   찰떡 입맛 세트메뉴…건강엔 ‘잘못된 만남’  iWiz 2009/08/25 7586 0
197   소환에서 구속·기소까지 수사받는 법 Q&A 완전판  iWiz 2009/07/17 6752 0
196   시간 절약하는 빨래법  iWiz 2009/05/18 6959 0
195   스노보드 보호대 SF-RIDE "여성만 사용하세요"  iWiz 2009/01/06 7116 0
194   맥박 평소보다 50∼60% 더 뛰게…하루40분간 3km이상 걸으세요  iWiz 2008/10/20 6763 0
193   010 변경번호엔 숨은 규칙이 있다  iWiz 2008/08/26 7960 0
192   "단지 감기약 먹었을 뿐인데..." 각막이 녹아내려?  iWiz 2008/08/19 6617 0
191   지하철에 지갑 놓고 내렸다? 일단 멈춰  iWiz 2008/08/04 8544 0
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14] [다음 10개]
 
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zero
iWiz ShareBase, ⓒCopyleft by iWiz.  For more information contact .
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, 이를 위반시에는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. [게시일 2004. 1. 31]